전북농협·전북여성단체협의회, 농촌 일손 돕기 동참
전북농협·전북여성단체협의회, 농촌 일손 돕기 동참
  • 김완수 기자
  • 승인 2018.06.14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전북여성단체협의회(회장 임양순)와 함께 14일 완주군 고산면 신기마을에서 양파수확 농촌 일손 돕기를 진행했다.

이날 일손 돕기는 전북농협 직원과 전북여성단체 10개 단체회장 및 회원 30여명이 참여하여 양파수확을 도우며 소중한 땀을 흘렸다.

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은 어려운 농촌을 걱정해 주는 여성 리더들의 따뜻하고 섬세한 리더십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 후, “전북여성단체협의회의 솔선수범하는 모습이 일손 돕기에 대한 사회적 참여분위기 조성과 농촌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양순 전북여성단체협의회 회장은 일손 돕기 동참을 통해 “농촌 현장에서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하고 작으나마 일손을 덜어드린 것 같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전북여성단체협의회는 앞으로 지역사회 발전과 여성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봉사활동 및 다양한 사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완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