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후원의 집과 상생 발전 위한 간담회
전북현대, 후원의 집과 상생 발전 위한 간담회
  • 남형진 기자
  • 승인 2018.06.14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단장 백승권)이 전북 현대를 자발적으로 홍보, 후원하고 있는‘후원의 집’과 간담회를 가졌다.

14일 전북현대는 완주군 소재 클럽하우스에서 ‘후원의 집’ 대표자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갖고 상호 발전을 모색했다.

전북현대 ‘후원의 집’은 전북을 사랑하고 응원하며 자발적으로 전북현대를 홍보, 후원하는 업체로 지난 2008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올 시즌 전북현대 ‘후원의 집’은 전라북도, 서울 등을 포함해 200여 업체가 등록돼 있으며 매 경기 홍보 현수막, 포스터 등을 통해 전북현대의 홈경기를 알리고 있다.

또한 ‘후원의 집’에서는 업체를 방문하는 팬들에게 전북현대 홈경기 할인권(E/N석 한정)을 지급하고 있어 매출 신장과 인지도 제고에도 긍정적 효과를 얻고 있다.

특히 지난 AFC(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원정 경기가 있는 날에는 단체 응원 등을 펼치며 선수단에 힘을 보탰을 뿐만 아니라‘후원의 집’을 찾아 함께 응원한 팬들에게는 다양한 서비스도 제공했다.

전북현대 백승권 단장은 “전라북도 곳곳에서 전북현대를 알리고 성원해 주셔서 항상 감사하다”며 “구단과 ‘후원의 집’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더욱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은 오는 19일 선수들이 ‘후원의 집’을 방문해 팬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계획이다.

  

남형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