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승강장, 태양광 LED로 환해진다
완주군 승강장, 태양광 LED로 환해진다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8.06.14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이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버스승강장 태양광 LED설치를 추진한다.

 14일 완주군은 야간에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안전과 불편해소를 위해 총 9개소에 태양광 LED 조명시설을 설치한다고 밝혔다.

 추진되는 승강장은 구이면, 이서면, 삼례읍, 소양면, 고산면, 비봉면에 위치한 곳으로 이달 중 설치를 마칠 예정이다.

 새롭게 설치될 태양광 LED 조명시설은 일몰 시간을 데이터베이스화해 해가 지고 난 후 20분 후부터 작동이 시작되며, 작동시간도 따로 설정 가능해 에너지효율이 높다.

 또 인체 센서기능도 있어 사람이 없을 때는 13∼14W 정도의 밝기가 유지되다가 승강장에 사람이 들어오면 센서가 감응해 20W정도의 밝기로 작동한다. 이와 동시에 승객알림 등이 켜진다.

 강신영 건설교통과장은 “야간시간대 위험에 노출될 수 있는 교통약자들이 안전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LED조명등 설치를 추진한다”며 “앞으로도 교통복지 완주군의 명성에 걸맞게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