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정 후보 겨냥’ 허위사실 유포한 지역신문 기자
‘특정 후보 겨냥’ 허위사실 유포한 지역신문 기자
  • 김기주 기자
  • 승인 2018.06.11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특정 후보에 대한 허위 사실을 퍼뜨린 기자가 법정에 설 위기에 처했다.

 남원경찰서는 11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A씨를 불구속 입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6일 특정 후보에 대해 ‘남원 지역 사람이 아니다. 이곳에 애착이 있겠느냐’라며 자신의 SNS에 허위 사실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다.

 그러나 그가 겨냥한 후보는 실제 남원 출신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SNS에서 이 글을 확인하고 A씨를 불러 조사를 벌였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술자리에서 그런 이야기를 듣고 글을 올렸다가 지웠다”고 진술했다.



김기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