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 추진 박차
남원시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 추진 박차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8.06.11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는 2015년부터 현재까지 185억원을 확보해 재해위험저수지 정비 사업을 추진함으로서 지역 농민들의 안전한 영농을 책임진다.

남원시가 관리하는 농업용 저수지는 총 220곳으로 이중 완공된 지 50년 이상인 저수지는 193곳(87.7%), 30년 이상 된 저수지는 22곳(10.0%)으로 대부분이 시설 노후화로 시설물 정비가 시급한 실정이다.

 이와 함께 남원시는 풍수해저감종합계획에 수립된 11개소 저수지에 대하여 지난 2015년도부터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현재 2개소(청계제, 방평제)를 완료하였고, 7개소(행정제, 숲멀제, 내기제, 입촌2제, 용궁2제, 감동제, 왈길제)는 사업 추진중에 있으며, 추후 2개소(옥전제, 과리제)를 추가로 추진 할 계획이다.

  이준무 농정과장은 “이번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이 완료되면 집중호우 시 우려되는 저수지 붕괴, 유실 등의 재해위험 해소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며, 지역 농민들의 안전한 영농을 위해 모든 행정력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농민들의 불편을 해결하기 위해 국비확보 등 사업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