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읍 정기기부 실천하는 ‘착한가게’ 줄이어
고창읍 정기기부 실천하는 ‘착한가게’ 줄이어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8.06.11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읍 행정복지센터에서는 지난 5월에 이어 매월 일정액을 정기기부하는 착한가게 9개소에 대해 인증현판을 추가로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5월말까지 추가로 정기기부에 참여한 업체는 ▲양평해장국(대표 고광수) ▲오복숯불구이(대표 추승호) ▲르시엘블루(대표 유제옥) ▲장수버섯마을(대표 황규관) ▲모양성숯불구이(대표 임미량) ▲엘요가센터(대표 정해성) ▲한스델리(대표 김종연) ▲커피베이(대표 김준형) ▲르네상스웨딩홀(대표 최순옥)등 총 9개 업체다.

 이로써 고창읍 정기기부 착한가게 25개소를 포함해 정기후원자수는 총 누적 42명, 월평균 후원액 110만원으로 1년이면 1320만원에 달한다.

 ‘착한가게’는 업체에서 매달 3만원의 일정액을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할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부터 ‘착한가게’ 인증현판을 제공받고 연말 세금공제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

 이렇게 모아진 성금은 고창읍복지허브화사업에 배분되어 도움이 필요한 고창읍에 거주하는 복지사각지대 이웃의 생계비 및 의료비, 주거환경개선사업비등으로 폭넓게 사용된다.

  이 정기후원 사업은 연중신청을 받고 있으며 고창읍행복지센터 맞춤형 복지팀에서는 착한가게 뿐 아니라 매월 5천원부터 참여하는 1인1계좌를 비롯한 개인의 자발적인 후원동참도 적극 기대하고 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