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배 익산시장 후보 “낡은 관행 개선시키겠다”
김영배 익산시장 후보 “낡은 관행 개선시키겠다”
  • 특별취재단
  • 승인 2018.06.11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김영배 익산시장 후보는 11일 익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방정부의 낡은 관행을 개선시키겠다”고 밝혔다.

이날 김영배 익산시장 후보는 선거철 공무원 줄세우기를 근절하고 지방정부의 낡은 관행을 개선시키는 내용의 혁신 비전을 11일 발표했다.

김 후보는 ▲소신행정 인사원칙 확립 ▲학연 혈연 지연에 따른 인사폐습 철폐 ▲관행개혁위원회를 통한 청탁 등 낡은 관행 일소 등을 제시했다.

김영배 후보는 “공무원 비리와 선거개입은 철저하게 책임을 묻되 적극행정으로 인한 불가피한 결과는 시장이 책임지도록 하겠다”며 시정의 최종책임자로서 적극적으로 일할 수 있는 공직사회 분위기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의 철학과 마인드가 기존의 관료조직을 완전히 바꿔놨다”며 “중앙정부에 이어 지방정부의 혁신을 완성하고, 시민들이 염원하는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기 위해 반드시 오는 13일에 투표해 달라”고 지지와 함께 호소했다.

특별취재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