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경찰서, 여성대상 악성범죄 예방 불법카메라 일제 점검
임실경찰서, 여성대상 악성범죄 예방 불법카메라 일제 점검
  • 박영기 기자
  • 승인 2018.06.11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경찰서(서장 김광호) 여성청소년계는 최근 급속히 증가하고 있는 카메라 등 이용촬영범죄(일명 불법촬영) 근절 강화를 위해 경찰, 군청, 공공기관 등 8명의 점검 전담반 편성하고 합동 점검활동을 전개키로 했다.

임실서는 관내 범죄 우려지역 터미널 등 10개소를 선정해 4일~11일까지 일주일동안 렌즈탐지기와 금속스캐너 이용 합동 점검 활동을 추진했다.

이 기간 중 관내 공공시설 등 여성다중 이용 시설에 대해 일제 점검과 경고 스티커를 부착하며 홍보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키로 했다.

또한 불법촬영 발생 우려 장소에 대한 일제 점검과 불법 장비 제조 판매 행위에 대한 집중단속도 전개할 예정이며 최근 무더워지는 날씨와 함께 우려되는 카메라 등 이용촬영 성범죄 등 범죄 예방 활동을 통해 지역주민이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혼신을 다하고 있다.

김광호 서장은 “불법카메라 설치 의심 장소에 대하여 합동점검과 가시적 순찰활동을 지속 실시하여 임실군민과 관광객 모두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임실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실=박영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