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청, 완주 화산서 양파수확 일손돕기
농촌진흥청, 완주 화산서 양파수확 일손돕기
  • 정재근 기자
  • 승인 2018.06.07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7일 전라북도 농업기술원, 완주군 농업기술센터 직원들과 함께 전라북도 완주군 화산면 종리 양파 주산단지에서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겨울철 한파와 봄철 이상기온의 영향으로 양파 수확시기가 지난해보다 약 7일가량 빨라짐에 따라 부족한 일손을 덜고 농업인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양파 수확 작업은 약 8,000㎡(0.8ha) 면적에 걸쳐 진행했으며, 수확한 양파는 일손 돕기에 참여한 직원 및 농촌진흥청 직원들이 직접 구매해 농가에 보탬이 됐다.

농촌진흥청 정준용 재해대응과장은 "농번기를 맞아 이달 말까지 농촌진흥청과 소속기관에서 농촌 일손 돕기를 추진할 계획이며, 앞으로 농업인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농촌진흥청은 매년 농번기 일손 돕기와 자연재해로 인한 농작물 피해현장을 찾아 복구활동 등을 지원하며 농업인과 소통하고 있다.

정재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