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장애인종합복지관, 장애인 가정 전기화재 위험 요소 제거
정읍시장애인종합복지관, 장애인 가정 전기화재 위험 요소 제거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8.06.04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장애인복지관(이하 장애인복지관)은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덕천면 장애인 세대에서 전기안전공사 등의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장애인복지관은 무궁화복지월드(SGI)와 신천지자원봉사단, 정안공과기술학원, 덕천면사무소 등 지역사회 모든 자원을 동원해 전기안전공사와 함께 주거환경개선활동을 벌였다고 밝혔다.

장애인복지관 관계자는 "지난 겨울 감곡의 장애인 가정에서 전기 누전에 따른 한 화재로 사망사고가 발생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있었다"며 "전기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전 지역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 과정에서 전기 화재 발생 위험이 높은 장애인 세대를 파악, 봉사활동에 나섰다는 설명이다.

장애인복지관 관계자는 "전기안전공사와 주거환경개선사업은 정읍시 등록장애인을 대상으로 대청소와 전기시설 점검, 그리고 보수를 통해 쾌적한 생활환경과 안전성을 확보함으로써 장애인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목적이 있다"고 밝혔다.

또 "앞으로도 23개 읍·면·동과 지속적인 정보 교류를 갖고 네트워킹을 구축해 각종 위험에 노출된 장애인 가정을 발굴하는 한편 전문기술(전기, 편의시설설치, 집수리 등)을 갖춘 업체와 단체, 개인 등 지역자원 활용한 다양한 방식의 사업을 통해 장애인 가정 모두가 위험으로부터 벗어나 안전한 보금자리에서 행복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