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차량 들이받고 합의금 요구한 일당 검거
음주차량 들이받고 합의금 요구한 일당 검거
  • 조아영 기자
  • 승인 2018.05.17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의로 음주차량을 들이받고 수천만원의 합의금을 챙긴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경찰청은 17일 공갈 등 혐의로 A(33)씨 등 3명을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 일당은 지난 4월부터 최근까지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 일대에서 고의로 14차례에 걸쳐 사고를 내는 등 합의금 3천여만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음주차량을 뒤따라가 고의를 사고를 낸 뒤 운전자들에게 “경찰에 신고하겠다”며 협박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음주 운전자들은 결국 일당에게 1백만원~2백만원의 합의금을 줘야했다.

 경찰은 고의로 사고를 내고 합의금을 챙기는 일당이 있다는 첩보를 입수해 탐문 조사를 벌여 이들을 검거했다.

 경찰은 “음주 운전자들이 사고를 낼 경우 처벌이 두려워 합의를 한다는 점을 노리고 계획적으로 범행했다”며 “추가조사를 마친 뒤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조아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