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 성수면 전 직원 담당민원 실명제 추진
진안 성수면 전 직원 담당민원 실명제 추진
  • 김성봉 기자
  • 승인 2018.03.13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 성수면(면장 이해석)은 최근 면장이나 부면장 등 직위가 있는 공무원들에게만 부착했던 명패를 일반 직원들까지 확대했다.

 면사무소를 이용하는 주민들이 담당자를 쉽게 확인하고 민원을 신속 정확하게 해결할 수 있도록 담당자 이름과 주요 업무를 기재한 것.

 직원들도 명패 제작을 통해 소속감과 자긍심을 느끼며, 더욱 친절하고 책임있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는 계기가 됐다.

 이해석 성수면장은 "면사무소를 방문하는 주민들이 담당직원을 잘 찾지 못하는 상황을 보면서 명패 제작의 필요성을 느꼈다"며 "작고 사소한 것에서부터의 변화를 통해 주민 불편을 해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