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농업용 드론 병해충 방제 시연
익산시 농업용 드론 병해충 방제 시연
  • 익산=김현주 기자
  • 승인 2018.03.13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이 이제는 농작물의 병충해 방제까지 활용될 전망이다.

 익산시는 지난 13일 만경강변(목천동 일대)에서 효율적인 병해충 방제를 위해 드론 방제에 관심 있는 농업인과 농업인 단체, 관내 농협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용 드론 방제 시연 및 농업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현장포럼을 진행했다.

 이날 시연회는 농업용 드론 4대를 이용해 논에 병해충 농약을 살포하는 장면을 연출했으며, 농업용 드론 3개 기종 및 관련 자료를 전시해 기종 및 농약의 특성에 따른 농업용 드론의 병해충 방제 기술을 설명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기존 분무기를 이용할 경우 제초제를 살포하는데 1ha당 30~40분이 소요됐지만, 농업용 드론을 이용할 경우 10분 내외로 작업을 마칠 수 있으며, 무인 방제 헬기 및 광역방제기의 단점을 보완할 수 있다.

 또한, 고령화된 농촌에서 노동력 절감으로 이어져 큰 힘이 되고, 정밀농업이 가능해 농약 살포효율을 높일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정헌율 시장은 이날 현장에 참석해 농업용 드론 방제를 시연하고, 시장 주재로 농업용 드론 지원 및 효율적 병해충 방제 지원 등에 대한 농업인들의 건의사항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정헌율 시장은 "농작업에 새로운 바람을 몰고 올 농업용 드론은 농업부문에서 폭넓게 적용될 것으로 기대됨에 따라 익산시는 선도적으로 대응할 것"이라며, "농업인들의 어려움을 적극적으로 나서서 해결하고 농업인들과 함께 농업발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