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스마트 농생명 밸리 포럼 개최
아시아 스마트 농생명 밸리 포럼 개최
  • 한훈 기자
  • 승인 2018.03.08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아시아 스마트 농생명 밸리 미생물 포럼'을 개최하고 전북 미생물산업 견인 방안을 집중 논의했다.

8일 전북도는 도청에서 '4차 산업 혁명시대 전북미생물산업 육성 방향'이라는 주제로 미생물클러스터에 대한 포럼을 개최했다.

포럼은 제1부로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 정도연 원장이 '장내유용미생물은행 구축과 전북미생물산업 육성'과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전북분원 이정숙 책임연구원이 '장내미생물(마이크로바이옴) 기술 활용 미생물 산업의 육성'을 발표했다. 제2부는 전북생물산업진흥원 김동수 원장, 한국식품연구원 임성일 전략기획본부장, ㈜마크로젠 김동선 과장, 전북대학교 기능성식품 임상시험지원센터 채수완 센터장이 담당한다. 이들은 각각 '전북산업 측면에서의 미생물산업 육성 정책', '식품산업과 미생물산업 활용 방향', '기업 입장에서의 장내미생물 활용 방향과 현황', '식의약측면에서 미래 장내유용미생물의 활용 가치' 등을 주제로 지정토론에 참여했다.

송하진 도지사는 이날 포럼에서 "최근 새만금 특별법이 국회를 통과해 연내 새만금개발공사 출범이 가능해졌다"면서 "5대 클러스트 중 하나인 새만금 농생명용지를 첨단농업 전진기지로 육성하는 데 있어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