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안전신고 활성화 간담회
전북도 안전신고 활성화 간담회
  • 설정욱 기자
  • 승인 2018.03.07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는 7일 '안전모니터봉사단 간담회'를 열고 안전신고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안전모니터봉사단 전라북도연합회와 각 시군지회장이 참석해 지금까지 안전신고 활동실적과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도민주도 안전신고 생활화를 이끌어내기 위한 안전모니터봉사단의 역할을 되새기고, 올해 안전모니터봉사단의 안전신고 목표를 8,400건으로 정했다.

이를 위해 700여명의 안전모니터봉사단 회원 1인당 매월 1안전신고 운동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지난달 5일부터 4월 13일까지 실시되는 국가안전대진단과 연계하여 안전모니터봉사단을 중심으로 집중 안전신고 활동을 전개하기로 했다.

이태현 안전정책관은 "우리 도민의 삶의 질과 행복의 바탕이 되는 안전망은 기관·단체, 도민모두가 함께 협력할 때 더욱 탄탄하게 구축될 것이며 그 선봉에 안전모니터봉사단이 있다"며 "도민 모두가 안전신고를 실천하는 습관이 생활 속 안전문화로 정착될 수 있도록 안전모니터봉사단이 모범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설정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