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소방서 5월말까지 봄철 소방대책 추진
익산소방서 5월말까지 봄철 소방대책 추진
  • 익산=김현주 기자
  • 승인 2018.03.07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소방서는 산불예방 등을 방지하기 위해 봄철 소방안전대책을 오는 5월 31일까지 추진한다.

 이번 소방안전대책은 봄철 건조기에는 산불 및 들불화재가 증가하고, 특히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많이 발생하는 만큼 화재예방 캠페인 및 교육 등을 통해 화재예방에 대한 안전의식을 고취시키고, 산불 초동 진압 및 유관기관 공조체제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해빙기 공사장 16개소, 교육연구시설 147개소, 석가탄신일 대비 문화재 16개소, 숙박·체험시설 210개소, 전통시장 12개소, 공연장 등 5개소에 대한 소방특별조사도 실시한다.

 김봉춘 익산소방서장은 "봄은 건조한 바람이 강해 작은 불씨에도 대형화재로 번질 우려가 있으며, 특히 산림에 가까운 곳에서의 논·밭두렁이나 쓰레기 소각 등을 삼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