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평화1동 민·관 복지협약 체결
전주시 평화1동 민·관 복지협약 체결
  • 이방희 기자
  • 승인 2018.03.05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완산구 평화1동(동장 고호진)은 5일 지역주민의 복지욕구 해소를 위한 효율적인 공동사업 추진을 위하여 2개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는 지난해 10월 평화사회복지관 등 4개 기관과 1차 협약을 맺은데 이어 두번째 협약으로 꽃밭정이노인복지관(관장 김욱), 전라북도노인보호전문기관(관장 정미순) 등 2개 기관이 참여하여 보다 더 촘촘한 지역사회 복지안전망을 구축을 다짐했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기관들은 앞으로 위기가정 발생 시 그들을 돕기 위해 공동사례회의를 개최하고, 인적·물적·자원을 연계·지원하게 된다. 뿐만 아니라 지역주민의 복지욕구 해소와 복지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및 프로그램 등을 공동으로 진행하는 등 민·관 파트너십이 활발하게 이루어질 전망이다.

 고호진 평화1동장은 “이번 협약으로 더욱 촘촘한 지역사회 안전망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민·관이 상호간 신뢰와 성실을 바탕으로 지역의 어려운 주민들의 복지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