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명희문학관 ‘다 같이 혼불 한 바퀴’ 참가자 모집
최명희문학관 ‘다 같이 혼불 한 바퀴’ 참가자 모집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8.03.01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혼불기념사업회(대표 장성수)와 최명희문학관은 8일까지 '다 같이 혼불 한 바퀴' 참가자를 모집한다.

 혼불기념사업회(대표 장성수)와 최명희문학관은 8일까지 '다 같이 혼불 한 바퀴' 참가자를 모집한다.

 10권 분량인 소설 '혼불'의 완독을 돕기 위해 해마다 진행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매회 혼례, 장례, 설화, 동백꽃, 음식, 방언, 전통놀이 등 각 권의 특징을 살린 다양한 주제로 강연한다.

 참가자들은 책을 읽으며 밑줄 그은 문장을 함께 이야기하고 나누는 시간을 갖게 된다.

 올해 일정은 9일부터 9월 29일까지 매달 두 번째 주와 네 번째 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최명희문학관 세미나실에서 열린다.

 강사는 최명희문학관 이진숙 전문위원(HPA수석연구원)이 나선다.

 이진숙 전문위원은 "혼불은 우리의 전통문화, 예술 역사, 지리, 의식주 등을 가장 뚜렷하게 살려낸 소설"이라며 "작가가 17년간 심혈을 기울인 이 작품을 읽을 때는 오랫동안 음미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밖에 올해는 10번의 기본 강연 외에도 혼불을 읽으며 생각을 정리하는 '생각수첩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과 문학기행, 문학특강도 마련된다.

 영화평론가 신귀백 씨가 강사로 참여하는 문학기행은 '혼불 속 전주 옛길 돌아보기'를 주제로 소설 속 배경이 된 전주의 길을 살피며, 소설가 서철원 씨가 참여하는 문학특강은 참가자 모두 창작자가 되어 미완성으로 끝난 혼불의 뒷이야기를 상상해볼 예정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무료로 진행된다.

김영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