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설 앞두고 기부행진 줄이어
완주군, 설 앞두고 기부행진 줄이어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8.02.13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을 앞두고 완주군에 이웃돕기 활동이 활발하게 펼쳐지고 있어 따뜻한 명절을 만들고 있다.

 (유)원진알미늄(대표이사 원경의)는 완주군‘1111사회소통기금’에 1천만원 상당의 현물을 기부했다.

 또 완주군 소양면 소재 E/L 농장(대표 김정기)은 완주군에 관내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 500만원을 쾌척했다.

 삼례읍 출신 전 전라북도지사 강상원씨는 삼례읍에 100여만원 상당의 선물꾸러미 10박스를 전달하고, 삼례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저소득 홀몸 어르신 및 소외계층 200명에게 떡국 떡, 라면, 화장지 등을 드리는 무술년 새해 설 나눔행사를 실시했다.

 또한 완주라이온스클럽(회장 소춘섭)에서 삼례읍에 백미 5kg 100포를 후원하기도 했다.

 전라북도 퇴직 공직자 모임인 보람회(회장 前완주군수 임명환)는 완주군 소양면의 소외계층을 찾아 금일봉을 전달했다.

 화산면 축산연합회(회장 임용현)는 화산면의 독거노인과 어려운 이웃을 위해 300만원 상당의 소고기(국거리용)를 기탁했다.

구이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설 명절을 앞두고 구이의용소방대, 구이앤금우통신, 전주한양병원 등에서 기탁한 후원금 및 후원물품 나눔행사를 열었다.

 12일 진행된 행사에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은 관내 저소득층 가정 120세대, 45개 경로당을 찾아 800만원 상당의 쌀(10kg) 100포, 라면 100박스, 선물세트 20박스 등의 물품을 전달했다.

 용진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은 멸치, 떡국 떡, 김 가루를 40세대의 독거노인과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가정에 직접 전달했다.

 또한 해마다 명절이 다가오면 본인이 직접 농사지은 쌀을 용진읍에 기증하는 익명의 독지가는 20kg 쌀 8포를 기탁했고, 용진읍 소재 끝내네 사랑방(대표 송규철)에서는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직접 조리한 닭볶음탕을 기부해 어린 자녀들이 있는 4가정에 훈훈한 사랑을 전하고, 지속적인 나눔을 약속하기도 했다.

 이외 비봉면 소재 ㈜농우(대표 조영순), 고산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이준순), 한국수자원공사 전주권관리단(김한경 단장), 상관면 지역사회협의체(위원장 김병윤), 봉동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운주면 하나원 리조트(대표이사 정성권), 국제라이온스협회 전북지부 전주 3.4지역(부총재 류청수,임원택)과 완주라이온스클럽(회장 소춘섭) 등 여러 기관에서 완주군에 기부행렬을 이어오고 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