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임 주민자치위원장들, 지혜의 반찬 성금 전달
전임 주민자치위원장들, 지혜의 반찬 성금 전달
  • 김경섭 기자
  • 승인 2018.02.12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발전을 위해 힘써온 전임 전주시 주민자치위원장들이 설 명절을 앞두고 전주지역 소외계층 아동들이 마음의 양식을 채울 수 있도록 도서지원 후원금 200만원을 전주시에 기탁했다.

 전주시 33개동 주민센터에서 주민자치위원장을 역임했던 전임 위원장의 모임인 전 전주시 주민자치위원장 협의회(회장 이명순)는 12일 소외계층 아동들에 대한 맞춤형 도서지원으로 마음의 양식을 채우도록 돕는 ‘지혜의 반찬’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명순 회장은 “주민자치위원장으로 현직에 있을 때처럼 이임 후에도 여전히 전주를 사랑하고 전주의 발전을 기원하는 마음을 모아 협의회를 구성했다”라며 “다양한 활동을 통해 전주 시정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다짐했다.

김인기 전주시 생활복지과장은 “각 동에서 민간 공무원으로서 시정발전을 위해 애써주신 전임 주민자치위원장님들이 퇴임 후에도 어려운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 도서지원사업에 참여해 주심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경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