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민일보
뉴스 자치행정 오피니언 포토ㆍ동영상 스포츠ㆍ연예 사람들 보도자료
문화종합
책/서평
공연/전시
학술/축제
문화기획
소설
 
> 문화 > 문화종합
문화종합
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 ‘오직 사랑뿐’ 등 2편 개봉
김영호 기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google_plus 네이버밴드 msn

 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전주영화제작소 4층 위치)은 2월 둘째 주 상영작으로 인종을 넘어선 위대한 사랑을 그린 영화 ‘오직 사랑뿐’, 인종 차별을 향해 통렬한 비판을 날린 다큐멘터리 ‘아이 엠 낫 유어 니그로’를 개봉한다.

   
 
 영화 ‘오직 사랑뿐’은 1947년 영국 어느 댄스파티에서 만난 베추아날란드 왕자 ‘세레체(데이빗 오예로워)’와 평범한 영국여자 ‘루스(로자먼드 파이크)’가 인종을 비롯한 갖가지 편견을 극복하고 사랑하게 되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이번 영화는 보츠와나 공화국 초대 대통령 세레체와 아프리카 최초의 백인 퍼스트레이디 루스의 실제 로맨스를 바탕으로 영화화한 작품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세레체 역을 맡은 배우 데이빗 오예로워는 3년 전 국내에서 개봉한 ‘셀마’의 마틴 루터 킹에 이어 인종의 장벽을 넘어서기 위해 힘쓴 실존 인물을 연달아 연기하게 됐다.

 그녀는 영화의 각본과 연출을 맡은 엠마 아산테 아이튠즈가 선정한 주목할 여성 영화인 10인에 선정된 인물로 ‘오직 사랑뿐’을 통해 영국 왕실로부터 대영제국 5국 훈장을 수여받기도 했다.
   
 
 또 다른 영화 ‘아이 엠 낫 유어 니그로’는 위대한 작가 제임스 볼드윈과 흑인 인권 운동에 맞서 싸워온 마틴 루서 킹, 맬컴 엑스, 메드가 에버스의 육성과 메시지로 엮은 다큐멘터리다.

 미국의 역사 그 자체로 불려도 무방한 흑인의 역사를 다룬 다큐멘터리로서 제임스 볼드윈이 미국 흑인민권운동의 중심이 되는 인물들에 대한 이야기를 쓴 30페이지 미완성 에세이 ‘리멤버 디스 하우스’를 사무엘 L. 잭슨의 목소리와 라울 펙 감독의 연출을 통해 생생하게 구현했다.

 개봉 당시 로튼토마토 지수 98%와 전문가 평점 8.9를 기록했으며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 장편 다큐멘터리상 후보, 미국 각종 영화제 및 비평가 협회에서 베스트 다큐멘터리상을 수상하는 등 무려 22번의 수상과 48번의 노미네이트를 기록했다.

 

김영호 기자


< 저작권자 © 전북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google_plus msn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베스트 클릭
1
근로시간 단축, 건설업계도 파장
2
금산사 성우 스님 “부처님의 자비로 참된 세상 되길”
3
국립민속국악원, 원장에 왕기석 명창 내정
4
[6.13지선]민주당 정읍시장 후보 유진섭 확정
5
[6.13지선] 선거 대진표 확정, 이제는 본선
신문사소개기사제보독자투고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편집 : 2018. 5. 23 16:56
전북 전주시 덕진구 벚꽃로 54(진북동 417-62)  |  대표전화 : 063)259-2170  |  팩스 : 063)251-7217  |  문의전화 : 063)259-2176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북 가 00002   |  등록일 : 1988년10월14일  |  발행인, 편집인 : 임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기
Copyright 2011 전북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omin.co.kr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