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갈색날개매미충 예방 총력
진안군, 갈색날개매미충 예방 총력
  • 김성봉 기자
  • 승인 2018.02.08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돌발해충인 갈색날개매미충 예방을 위한 준비태세를 갖췄다.

군은 산림병해충 모니터링단을 구성하고 관내 갈색날개매미충 발생 현황을 파악하여 발생시기별 방제계획을 추진할 계획이다.

 갈색날개매미충은 중국에서 유입된 외래해충으로 진안군에서는 지난 2014년 처음 발생한 돌발해충이다. 연 1회 발생하여 어린 가지 속에 알로 월동하고 5월 중순부터 6월 초경 부화하여 성장한 약충과 성충이 구침을 나뭇가지에 꽂아 흡즙해 나무의 수세를 저하시키며 약충의 배설물로 그을음병을 유발한다.

 아직까지 밝혀진 천적이 없고 소나무를 뺀 거의 대부분의 과수와 수목에서 번식할 수 있어 과수농과 등에 피해도가 심각하다.

 진안군은 돌발해충을 효과적으로 방제하기 위해서 5월 중순경 알에서 부화한 약충을 전용약제로 방제하는 지상방제(700ha)와 어린 가지에 알집을 제거하는 임업적 방제(200ha), 드론을 이용한 항공방제(50ha)를 각각 실시하여 갈색날개매미충 피해를 최소화 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지속적인 예찰과 적기방제로 갈색날개매미충 피해를 줄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