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경찰서, 설 전후 범죄취약요인 안전대진단 추진
무주경찰서, 설 전후 범죄취약요인 안전대진단 추진
  • 임재훈 기자
  • 승인 2018.02.07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경찰서(서장 윤중섭)는 ‘설 명절 종합치안대책’을 수립하고 금융기관, 편의점 등 범죄 취약지역 일제 특별방범진단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5일부터 오는 11일까지 실시되는 이번 점검에서는 범죄예방진단팀(CPO)에서 상대적으로 보안에 취약한 금융시설, 편의점, 금은방을 중심으로 범죄 예방요령을 전파하고 CCTV 작동여부 등 방범시설을 점검한다.

 또 앞으로 국가안전대진단(∼3. 30.) 기간 중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함께 공동주택, 근린공원 등 취약요인에 대해서도 점검활동을 펼치고 시설 미비점들을 찾아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윤중섭 서장은 “설 명절 전후 강·절도 예방활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라며, “지자체, 유관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공동체 치안활동이 중요하다”고 했다.

 무주=임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