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군산축협 서충근 조합장, 이달의 우수조합장상 수상
익산군산축협 서충근 조합장, 이달의 우수조합장상 수상
  • 김완수 기자
  • 승인 2018.02.07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합과 조합원의 상생발전을 위해 가장 시급한 문제부터 점차 해결하고 있으며, 조합원이 살아야 조합도 살아남을 수 있기 때문에 앞으로도 조합원 소득증진과 축산업 지원사업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6일 축산농가 경영안정과 농가소득증대 사업에 대한 노력을 인정해 서충근 익산군산축협 조합장을 “이달의 우수조합장”으로 선정·시상했다.

서충근 조합장은 축산농가의 사회적·문화적·경제적 지위향상 목표를 위해 현장경영의 리더십을 바탕으로 축산인과 조합원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했다. 또한 전국 최초로 전국한우육종농가 우량 암송아지 경매행사를 실시하여 축산농가에 우수한 품종의 가축을 사육할 수 있는 선택의 폭을 넓혀 조합원들의 평가가도 높다.

서충근 조합장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축산인의 효(孝)사랑 실천 어르신 무료급식 활동, 행복 연탄나누기 활동, 소외계층 아동을 위한 전지분유전달, 인재육성을 위한 장학금 기탁 등의 활동이 대표적이다.

이러한 노력의 성과로 2016 대한민국 사회공헌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축산농가의 숙원사업인 무허가축사 적법화 조기달성을 위하여 2017년 관내 조합원을 대상으로 집합교육을 실시하고 지자체공무원과 건축사들과 MOU를 체결한 후 빠른 지자체 접수를 통한 축산농가가 양축을 포기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대응하고 있다.

익산군산축협은 서충근 조합장 취임아래 2015년 종합업적평가 2위 달성 및 2016년 조합창립 이래 농협 최고권위인 총화상을 수상하였고 가축분뇨 퇴·액비 품질평가에서 2015년에는 액비분야 최우수상을, 2017년에는 퇴비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조합설립 이후 최고의 성과를 내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이달의 우수조합장상은 농협중앙회 전북지역본부가 2017년 3월부터 제정하여 시행하고 있는 상으로서 농업·농촌·농협발전에 기여 큰 조합장을 선정하여 시상하고 있다.

 김완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