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한명규 전 정무부지사 정읍시장 출마 의사
민주당 한명규 전 정무부지사 정읍시장 출마 의사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8.02.06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한명규 전 전북 정무부지사가 6일 정읍시청 브리핑실에서 “젊은 정읍, 세계 속의 정읍 500만 관광시대를 열겠습니다”라고 정읍시장 출마의사를 밝혔다.

한명규 전 전북정무부지사는 “기업 유치와 창업 100개 목표로 일자리 창출, 정읍시 예산 1조원 이상으로 늘리겠다”며 “정읍은 동학혁명의 고장으로 선조들이 이루지 못한 복지사회를 실현해 동학혁명을 완수하는 하나의 밀알이 되겠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한명규 전 정무부지사는 “공약사항으로 ▲살기 좋은 도시는 무엇보다 활력이 넘치는 도시호 새로운 도시관광 거점 개발해 두배 많은 연간 5백만 관광시대 ▲문화가 도시를 살리고 지역경제를 이끌어 갈 수 있는 좋은 일자리와 창업으로 살기 좋은 도시 ▲마을기업, 협동조합을 지원하며 사회적 경제를 활성화해 일자리 창출 ▲살기 좋은 도시는 좋은 복지 시책을 펴는 도시 ▲살기 좋은 도시는 환경이 깨끗한 도시 ▲농민들도 살기 좋은 도시 ▲살기 좋은 도시가 되려면 예산도 UP 1조원 시대 ▲개방화 국제화는 시대적 요청으로 정읍을 해외동포 기업인들과 연결, 정읍과 세계의 도시를 연결, 대한민국 리더들과 연결, 정읍과 서울특별시 상호보완적인 협력 관계 체결, 출향인사들과 연결해 윈윈전략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한명규 전 부지사는 “살아오는 동안 각계각층에 수많은 인맥을 쌓았습니다. 어느 분야에서든 혁신을 최우선하며 낡은 관행을 바꿨다”며 “이제 그 인맥과 경험을 활용할 때로 정읍시장의 책임이 주어진다면 시정에서도 혁신을 이루어 나가는 한편 공무원들에게 자율성을 부여하고, 창의성과 상상력을 발휘하게 하며, 공정하고 투명한 인사를 시행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