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관내 기업 우수제품 최우선 구매·계약
남원시 관내 기업 우수제품 최우선 구매·계약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8.02.06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남원시,관내 기업이 만든 우수제품 최우선 구매하기 위한 계약담당직원 기업체 현장방문
남원시가 관내 중소기업에서 생산되고 있는 제품을 적극 구입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모한다는 방안을 내 놓았다.

6일 시는 시 사업부서와 읍면동의 계약과 회계를 담당하는 실무자들이 관내 생산기업 현장 방문을 통해 담당자들이 사업 설계 단계에서부터 생산되는 우수한 제품을 사용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최우선 구매한다고 밝혔다.

특히 시는 기업이 겪고 있는 애로사항을 청위하는 시간을 갖고 기업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판로지원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로 했다.

이날 생산현장 방문에 참가한 계약담당 직원은 “남원시 관내에 있는 중소기업 생산 현장과 설명을 듣고 앞으로 업무를 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며 “관내 중소기업 제품을 많이 구매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기업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상품과 기업에 대한 설명을 한 기업체의 한 대표는 “시에서 관심을 가져주니 힘들었던 짐을 같이 나누는 기분이 들어 기운이 난다”며 앞으로도 1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했다.

이번 기업탕방 우수제품 우선 구매 운동은 시 관내 관급자재 생산기업 중 11개 기업으로 광치동 산업단지에 입주해 있는 4개 기업과 노암산업단지에 입주해 있는 5개 기업, 개별 입지로 운영되고 있는 2개 기업으로 철망, 호안블럭, CCTV 등 공사용 자재를 주로 생산하고 있다.

한편 시는 2018년도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소상공인과 영세기업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기 위해‘일자리 안정자금’지원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