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군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 가져
장수군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 가져
  • 이재진 기자
  • 승인 2018.02.05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이 5일 2019년도 신규사업 발굴 부서별 국가예산 확보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최용득 군수 주재로 전 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추가로 발굴된 23건 645억원 규모 사업의 보고를 시작으로 지난해 국비 활동 과정에서 부족한 점을 보완해 그간 발굴한 사업에 대한 활동상황을 점검하는 순서로 이어졌다.

 군은 지난해 9월부터 현재까지 총 4차에 걸쳐 신규사업 보고회를 갖고 총111건 국도비 5천140억원 규모의 사업을 발굴해 내년도 3천억원 확보를 목표로 정했다.

 또한 문재인 정부 공약과 국정과제에 반영된 지역 사업들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10대 주요사업을 선정해 국비 확보에 체계적으로 대응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장수군 10대 중점사업은 ▲장수가야(봉수·철의왕국) 역사문화단지 조성 ▲장수군 농산물 직거래 경매장 조성 ▲장수~진안간 국도(26호선) 개량 ▲번암면사무소앞 국도 19호선 선형개량, ▲장수가야 로하스 힐링투어패스 구축, ▲장수사과 신활력 플러스 사업 ▲ 말산업 특구지정 ▲장안산 생태경관 보전 및 생태관광 추진 ▲백두대간 육십령 지방 산악정원 ▲장수종합체육관 신축공사이며 국도비 총2천604억원 규모이다.

 최용득 군수는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중앙부처를 신속히 방문하여 사업의 타당성과 당위성을 적극 설명하고 국회의원과 출향 공무원과 공조 대응해 국비활동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장수=이재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