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문준일 과장 자녀들, 예수병원에 발전기금 후원
고 문준일 과장 자녀들, 예수병원에 발전기금 후원
  • 한성천 기자
  • 승인 2018.02.04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취통증의학과 故 문준일 과장의 자녀들이 지난 2일 예수병원 발전기금으로 500만 원을 후원했다. 지난 2016년에 1000만 원을 후원한데 이어 두 번째다.

 문준일 과장의 자녀들은 예수병원 권창영 병원장을 방문해 “예수병원 수술실에서 치료를 받는 동안 수술실 직원들의 친절에 감동받았다. 아버지가 예수병원에서 봉사하는 시간 동안 함께 한 직원들이 훌륭한 분들이라는 것을 알게 되어 고맙고 기쁘다”며 발전기금을 전했다. 권창영 병원장은 “예수병원을 아끼시던 문준일 과장님의 숭고한 뜻을 기억하고 있다. 그 자녀들이 이렇게 잊지 않고 다시 찾아주어 감사하다”고 밝혔다.

 예수병원 마취통증의학과 문준일 과장은 1977년 예수병원에 마취통증의학과 임상과장으로 입사해 1988년 진료부장과 2001년 병원장 직무대행을 역임하는 등 40년 동안 예수병원 발전을 위해 크게 공헌했고 지난해 11월 20일 소천했다.

 김경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