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통합 지도·점검
남원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통합 지도·점검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8.02.01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는 환경오염물질 배출 사업장에 대한 통합 지도·점검 계획을 수립하고 환경오염에 대한 사전예방과 취약사업장의 불법행위에 대해 집중 단속한다.

1일 시는 관내 폐수 및 대기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대상으로 규모와 과거 위반사항 등을 반영해 사업장 등급을 우수, 일반, 중점 3등급으로 분류하고 점검 횟수를 조정해 정기 점검대상으로 80개소를 선정해 무단배출 및 방지시설 적정 운영여부 등을 지도·점검한다고 밝혔다.

특히 동절기, 해빙기, 명절전후, 장마철 및 갈수기 등 취약시기에는 사전계도 및 자율점검을 유도하고 연휴기간에는 순찰 및 상황실을 운영해 신속한 대처시스템을 구축해 환경오염사고를 예방하고 점검의 효율성을 체계적으로 높인다는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관내 배출사업장 115개소를 점검해 19개 업체의 위반행위를 적발해 3개소는 고발, 10개소는 과태료를 부과하고 나머지 6개소는 개선명령 등 처분을 내렸다.

시관계자는 “관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의 자율적인 사설진단 및 준수 사항의 철저한 이행을 당부하고 상습.고의적인 위반사항 확인시 엄중 대처해 환경오염행위가 근절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