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병원 환우를 위한 행복콘서트 개최
전북대병원 환우를 위한 행복콘서트 개최
  • 김기주 기자
  • 승인 2018.01.10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병원이 오는 12일 낮 12시 30분 병원 본관 1층 로비에서 환우와 가족들의 마음을 위로하는 ‘행복 콘서트’를 개최한다.

 신년 첫 공연인 이번 행복콘서트는 ‘한동문화예술단’의 재능기부로 진행되는 자리다.

 한동문화예술단은 2011년 한동교회 주일학생들로 구성 및 출범해 바이올린 첼로 플롯 드럼 등 악기 교육을 통한 인재양성과 오케스트라 및 합창단으로 이루어진 순수 비영리청소년문화예술단이다.

 이날 한동문화예술단과 함께하는 행복콘서트에서는 드라마 ‘하얀거탑’과 영화 ‘스팅’의 주제곡 연주를 비롯해 ‘헝가리무곡’, ‘라데츠키행진곡’ 등 환우와 병원을 찾은 방문객을 위로하기 위한 다양한 음악 연주를 선보일 예정이다.

 강명재 병원장은 “공연을 통해 병마에 지친 환우와 가족들이 음악을 통한 치유의 시간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환우들의 마음을 어루만지고 따뜻한 병원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기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