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지역개발사업에 232억 투입
고창군 지역개발사업에 232억 투입
  • 남궁경종 기자
  • 승인 2018.01.10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군수 박우정)은 올해 232억을 투입해 영농기반시설 확충과 주민편익도모를 위한 소규모주민숙원사업, 농촌생활환경정비사업,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창조적마을만들기사업, 새뜰마을사업 등 지역개발사업을 추진한다.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은 77억을 투자하여 농로포장과 용배수로정비, 마을회관, 모정정비를 통해 주민 실생활에 꼭 필요했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특히 농업기반시설은 영농기 이전에 완료하여 불편함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농촌생활환정비사업은 22억원을 투입해 노후화되고 협소한 마을안길과 하수도 정비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에 89억원을 투입, 면소재지를 중심으로 배후마을과의 연계를 강화하고 다양한 생활편익시설과 문화시설을 확충 공동문화복지 공간을 조성한다.

 이를 통해 다목적센터 조성, 가로경관정비, 주차장 조성, 쉼터조성, 지역역량강화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며 기존 추진지구 4개소(부안·흥덕·해리·상하면)와 올해 신규지구 2개소(아산·공음면)를 추진한다.

 마을 내 경관생태환경을 정비하기 위해 추진하는 창조적마을만들기사업에는 22억원을 투자하여 어울림센터 및 마당조성, 돌담길 정비, 고인돌 공동체 정원조성, 샘터정비 등을 추진하며 고창읍 당촌권역, 고수면 연동마을, 아산면 주진마을, 성송면 삼태마을, 신림면 입전마을의 5개소를 추진한다.

 이와 함께 취약지역 주민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22억원을 투입하여 새뜰마을사업을 추진하며 슬레이트 지붕개량, 노후담장 정비, 마을소공원 조성, 역량강화사업 등을 고창읍 동부리와 신림면 가평마을 2개 지구에 추진한다.

 박우정 군수는 “주민들이 실생활에서 불편함을 느꼈던 부분들을 해결하고 문화복지사업을 추진하면서 주민들의 삶이 보다 윤택해질 수 있도록 지역개발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며 “앞으로도 주민이 체감하는 군정추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고창=남궁경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