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가뭄대응 부안댐 현장점검 추진
부안군, 가뭄대응 부안댐 현장점검 추진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8.01.08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댐 유역에는 최근 3년연속 평년의 70~80% 수준의 강우량에 작년 9월 이후에는 비가 거의 내리지 않고 있어 부안댐 저수율이 현재 29%의 14,871천톤 수준이고, 2017년 11월 28일부로 가뭄 관심단계에 진입했다.

 2017년 12월 7일 부터 부안댐 상류의 저수지(청림제, 거석제, 가느골제, 직소보)에서 76만톤의 용수를 확보하여 방류중에 있고, 2018년 1월 중순부터 부안댐 하류의 해창보의 25만톤을 물보충 차원에서 한국수자원공사 부안권관리단에서 부안댐으로 펌핑할 계획이다.

  또한, 가뭄에 대한 국민인식 제고와 수돗물 절수 동참을 위해 절수 홍보 및 개별 수용가를 방문하여 홍보 등을 실시해 왔으며, 부안댐 가뭄극복을 위해 유관기관 협조 등 다양한 대응을 통한 주민 피해 최소화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연상 부안군 부군수는 부안댐을 방문하여 “현재수위(28.70m)와 저수량(14,831천톤)을 확인했다”며 “각 가정과 기업에서도 생활 속 물절약을 적극 실천하고 지속적인 관심과 가뭄극복을 위한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