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밀원수림 확대 산림소득 기반 제고
진안군 밀원수림 확대 산림소득 기반 제고
  • 김성봉 기자
  • 승인 2018.01.07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올 한해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양봉농가의 안정적 소득기반 조성을 위해 밀원수림 확대에 팔을 걷어부쳤다.

 진안군은 밀원수 조성 5개년 계획에 따라 2021년까지 1,200ha에 아카시, 헛개나무, 백합나무 등 밀원수 360만본을 연차적으로 식재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군유림, 용담댐 유휴지 등에 수종별 개화시기가 잘 어우러지도록 적기적소에 식재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진안군은 2012년부터 본격적으로 밀원수를 식재해 지속적으로 확대 조성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101ha에 약 21만본의 밀원수를 식재했으며, 올해도 100ha 이상에 약 30만본을 식재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지속적인 밀원수림 확대 조성과 체계적인 관리로 향후 밀원수 확보 뿐 아니라 관광자원으로도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올 한해도 밀원수 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