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 '1987' 쌍끌이 흥행 지속
'신과함께' '1987' 쌍끌이 흥행 지속
  • 연합뉴스
  • 승인 2018.01.05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신과함께-죄와벌'과 '1987'이 쌍끌이 흥행을 이어가는 가운데 가족 관객을 겨냥한 신작들이 간판을 내걸었다.

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신과함께'는 전날 21만6천955명을 불러모으며 개봉 16일째 1천만 명을 넘겼다. 총관객 수는 1천18만3천602명이다.

'신과함께'는 여전히 박스오피스 1위와 예매율(34.3%) 1위를 지키고 있다.

다만, 스크린 수가 1천227개로 줄어든 데다, 좌석점유율이 20.7%로 낮아져 흥행 기세는 다소 약해진 분위기다.

'1987'은 전날 16만3천464명을 추가하며 개봉 9일째 300만 명을 돌파했다. 초반에 '신과함께' 기세에 눌렸던 '1987'은 갈수록 힘을 받는 분위기다. 좌석점유율은 23.2%로, '신과함께'보다 높았다.

지난 3일 개봉한 할리우드 영화 '쥬만지:새로운 세계'는 10만7천669명을 불러모으며 3위에 올랐다. 1995년 개봉한 '쥬만지'의 속편으로, 10대들이 비디오게임 속으로 빨려 들어가 각자 선택한 아바타로 변신해 게임을 수행한다는 내용이다.

애니메이션 '페르디난드'는 4위를 기록했다. '아이스 에이지' 시리즈 제작사인 블루 스카이 스튜디오 작품으로, 거대한 몸집의 소 페르디난드가 사람들의 오해로 소 싸움장에 끌려갔다가 집으로 돌아가는 여정을 그렸다.

'강철비'와 '위대한 쇼맨'은 5∼6위에 올랐고, 전날 재개봉한 일본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이 7위로 출발했다.

이외에 극장판 '포켓몬스터 너로 정했다!'(8위), '원더'(9위)' , '뽀로로 극장판 공룡섬 대모험'(10위) 등 가족 영화들이 10위권에 들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