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 신관사또부임행차, 상설 문화관광프로그램 선정
남원 신관사또부임행차, 상설 문화관광프로그램 선정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8.01.04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 신관사또부임행차 문화관광부 11년 연속 상설 프로그램 선정
순수 남원시민이 만든 신관사또부임행차 상설공연이 11년 연속 문화체육관광부 상설문화관광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

신관사또부임행차 상설공연은 춘향전 주요 부문을 각색한 체험형 퓨전해학극으로 길거리 퍼레이드와 퓨전 마당극으로 구성된 남원의 대표 브랜드 상품으로 매년 봄·가을 주말(토·일)에 남원관광지와 광한루원에서 운영되고 있다.

2007년 창단한 신관사또부임행차 공연단은 전통문화예술분야에 기량과 예술 감각이 있는 남원시민을 공연단으로 선발 후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주민주도형 공연프로그램을 진행함으로써 새로운 상설프로그램 운영 모델을 만들었다는 점이 높게 평가 받아왔다.

그동안 창단 이래 총 450여회가 넘는 공연과 타 지역 방문 홍보활동을 추진해 왔고 제10회 광주충장축제(2013년)전국 거리퍼레이드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하고 남원문화원 주관 남원향토문화대상(2014년)과 남원시민의 장을 수상한 바 있다.

올해는 다양한 공연을 선보이기 위해 1월부터 3월까지는 신규 공연단 양성교육과 팀별 공연마인드 함양 및 프로그램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공연기념품 개발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오는 4월에는 ‘남대문(남원-대구 교류프로그램)을 열자’ 행사를 서울 도심권 보행전용거리인 세종로에서 추진할 예정으로

영호남의 대표적인 도시 대구와 남원의 상설프로그램의 합동공연을 통해 영호남 화합의 큰 의미를 실현하기로 했다.

또 수도권 관광객을 타깃으로 한 내나라여행 박람회(2월)와 인사동과 다중집합장소, 대구, 부산 등 주요 행사장 등에 공격적인 홍보마케팅을 전개하는 등 전국을 무대로 더 활발한 활동을 전개한다는 플랜이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