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층 대상으로 임대보증금 무이자 대출
저소득층 대상으로 임대보증금 무이자 대출
  • 김경섭 기자
  • 승인 2018.01.03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서민들의 집값 걱정을 덜어주기 위해 임대보증금을 최고 2천만원까지 무이자로 대출한다.

 3일 전주시에 따르면 올해 도비 2억6천600만원을 포함한 총 6억6천6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서민들의 주거비 부담을 줄이고 주거 안정을 돕기 위한 '저소득계층 임대보증금 무이자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올해 지원규모는 약 107가구이며 지원대상은 전주시에 거주하는 무주택 기초생활(생계급여 또는 의료급여)수급자로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전북개발공사에서 공급하는 30년 이상 장기임대주택(영구임대·50년임대·국민임대) 또는 기존주택 매입임대주택에 예비입주자로 확정돼 임대차계약을 체결한 가구다.

 지원 대상 가구는 임대보증금 중 계약금을 제외한 보증금 잔액을 2천만원 한도 내에서 무이자로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기간은 2년으로 최대 2회까지 연장 가능하다.

 임대보증금 지원사업에 대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청 주거복지과(063-281-2445) 또는 천년전주 콜센터(063-222-1000)으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한편 전주시는 지난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저소득계층 임대보증금 지원사업을 통해 총 938가구에 41억원의 임대보증금을 무이자로 지원했다.

 임채준 전주시 주거복지과장은 "앞으로도 무주택 저소득계층이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벗어나 보다 나은 주거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경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