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2023년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성공 시무식 개최
부안군 2023년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성공 시무식 개최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8.01.02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2023년 제25회 부안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성공을 기원하는 2018년도 시무식을 개최했다.

 2일 부안군청 광장에서 열린 2018년 시무식에는 김종규 군수를 비롯해 오세웅 부안군의회 의장 및 의원, 한국스카우트 전북연맹, 부안군 사회단체장, 전 직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시무식은 국민의례, 신년사, 잼버리 엠블럼 기 게양식, 부안 천년의 노래 제창, 2023년 제25회 부안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성공 기원 풍선날리기 등으로 진행됐다.

 잼버리 엠블럼 기 게양식에서는 참석자 전원이 스카우트연맹가를 제창하면서 성공 개최를 다짐하고 성공적인 잼버리 개최를 염원하는 풍선 300여개를 하늘로 날려 보내고 부안군 여성합창단을 중심으로 부안 천년의 노래를 제창하면서 2018년 무술년에도 부안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김종규 부안군수는 신년사에서 “새로운 해가 떠올랐고 새 날이 열렸다”며 “새해에는 존경하는 6만 군민들의 가정에 오복 가득하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군수는 “사람들은 저 푸른 하늘을 퍼덕이는 새의 날갯짓을 보고 하늘을 나는 꿈을 꿨다”며 “우리 군민들은 700여 공무원들의 가슴에 쿵쾅거리는 열정을 듣고 꿈과 희망을 찾을 것이다”고 공직사회의 변함없는 분발을 주문하고 “새 날은 ‘새로운 날개’라고 생각한다”며 “2023년 부안을 찾을 전 세계인을 위해 뜨거운 잉걸불을 품고 힘찬 날갯짓으로 비상을 지금 시작하자”고 강조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