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농협·농협중앙회 ‘농업인행복콜센터’로 행복 나눔
전북농협·농협중앙회 ‘농업인행복콜센터’로 행복 나눔
  • 이종호 기자
  • 승인 2017.12.29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와 전북농협(본부장 강태호)은 29일 ‘농업인행복콜센터’에 접수된 요청사항 중 전북 정읍과 고창지역 취약 농가를 찾아 장판교체 및 방문 앞에 유리 새시를 설치하는 작업을 실시했다.

농업인행복콜센터는 농협에서 지난 9월 21일 정식으로 문을 열어 전국 70세 이상 조합원 농업인을 대상으로 말벗서비스와 생활불편 요청사항 등을 접수해 지역의 봉사단체 등과 연결해 주고 있는 사업이다.

이날 행사는 돌봄 도우미 부족 등으로 미처 해결하지 못한 생활 불편사항을 농촌사랑운동본부의 현장실사를 통해 지역봉사단체와 함께 정읍과 고창의 취약가정을 집접 방문해 집안 장판을 깔끔하게 교체했으며, 창호지 방문으로 찬바람을 막지 못하고 지내는 장애 홀몸어르신의 방문 앞에 유리 새시를 설치해 추운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게 했다.


김완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