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사랑의 온도는 수직상승
고창군 사랑의 온도는 수직상승
  • 남궁경종 기자
  • 승인 2017.12.28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불황에도 불구하고 고창군에선 기업, 단체의 이웃돕기 성금과 위문품이 이어져 희망의 온도를 높이고 있다.

 고창풍천장어양식어업협회(회장 오교만)는 ‘희망2018나눔캠페인’에 동참해 성금 500만원을 기탁했으며 고창군 수산업을 이끌어가는 한국수산업경영인고창군연합회(회장 김철곤)은 100만원을, 선운수산(대표 장한균)에서도 200만원을 기탁하였다.

 아울러 고창군 공직자들은 어려운 이웃을 위한 ‘희망2018나눔캠페인’ 성금을 모아 성금 850여만원을 기탁했다.

 고창전통시장상인회(회장 최만영)은 상인들이 십시일반 모금한 222만원을 전달하며 “상인회원 모두 군민과 관광객이 다시 찾는 문화관광형 전통시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창읍 이기영(79세) 어르신은 대한노인회 고창군지회(지회장 정기수)에 그동안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에 참여하면서 받은 활동비를 모아 100만원을 전달했으며, 대한노인회 고창군지회는 각 분회의 추천을 받아 5명의 대상자를 선정해 각각 20만원씩 전달했다.

 또한 친환경농업을 선도하는 EM환경개선실천회(대표 이경수)는 마을주민들과 함께 마을기업을 운영하며 생산 판매하여 발생하는 수익금 100만원을 기탁했으며, 의료복지주택을 지향하는 서울시니어스타워(주)고창본부(본부장 이경은)은 입주민들의 바자회 수익금 200만원을, 운곡댐관리 및 원자력발전소 수처리 설비운영업체인 한전산업개발(주) 한빛원자력사업소(대표 김관섭)는 직원들의 마음을 모아 마련한 성금 100만원을 전달했다.

 대산동물병원 박영무 대표도 대산면행정복지센터에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으며 대산면에는 44개 마을에서 주민들의 이웃돕기 참여 분위기가 확산되어 500여만원의 성금이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전달됐다.

 성송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홍성래)는 성송면 봉사단체인 성봉회와 경로당에 90만원을 기탁했으며 홍성래 위원장은 개인적으로 30만원을 추가 기탁했다.

 명절과 연말이면 해마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성금을 전달하고 있는 대성농협에서도 성금 30만원을 성송면에 전달했다.

 흥덕면 소재 개인사업장을 운영하고 있는 나순화(62세)씨는 성금 50만원을 흥덕면에 기탁했다.

 또한 흥덕면 신송리에서 블루베리를 재배하며 막둥이농장을 운영하는 김종현(36세)씨 30만원, 흥덕면 목우리에서 신목교회를 운영하고 있는 목사 김성철(59세)씨가 10만원을 관내 어려운 분들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흔쾌히 성금을 기탁했다.

 성품 전달도 이어져 (사)사랑의쌀나눔운동본부 고창지부(지부장 김숙자)는 흥덕면을 시작으로 회원 20여명이 관내 29가구에 연탄6천장을 직접 전달했으며 (사)한국쌀전업농 고창군연합회(회장 김종진)은 사회복지시설과 저소득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10kg 백미 100포를 전달하였다.

 고창읍 우리마트(대표 이홍기)에서도 관내 경로당 및 저소득층을 위해 감귤(7.5kg) 100상자를 고창읍에 기탁했다.

 박우정 군수는 “고창군 전역에서 이어지고 있는 나눔 실천은 군민의 마음을 따뜻하고 더 어려운 이웃을 돌아보며 함께 잘 사는 따뜻한 사회 만들기에 큰 역활을 하고 있다”며 “기탁해주신 성금과 성품은 꼭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전달하여 함께 더불어 사는 고창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기탁된 성금과 성품은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연계해 지역 내 저소득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고창=남궁경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