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인구늘리기 우수부서 표창
진안군 인구늘리기 우수부서 표창
  • 김성봉 기자
  • 승인 2017.12.27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올해년도 인구늘리기 시책 평가 우수부서에 대한 시상식을 가졌다.

 △최우수상(상금 80만원)에는 보건소와 정천면이 △우수상(60만원)에는 사회복지과와 용담면이 △장려상(상금 40만원)에는 전략사업실과 안천면 등 6개 우수부서를 선정했다.

 진안군은 저출산과 고령층의 비율이 높은 인구 구성상 출생자보다 사망자가 많아 자연스럽게 인구가 감소할 수밖에 없는 상황으로 인구절벽으로 인한 지방소멸 위기에 처해 있다.

 이에 군은 올해를 인구감소 원년으로 선포하고 군민의 삶의 질 향상과 미래 성장 동력 창출을 위해 다양한 인구 늘리기 시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그 결과, 매년 감소 추세던 인구가 증가세로 돌아서 지난해 말 26,069명 대비 202명의 인구가 늘어나는 성과를 보였다.

 내년에도 인구늘리기를 군정의 제일 목표로 삼고 인구 증가세가 완전히 정착될 수 있도록 출산장려와 일자리 정책, 교육·문화여건 개선, 정주기반 확충 등 인구늘리기를 위한 각종 시책을 적극 펼치기로 했다.

 이항로 군수는 "앞으로도 인구정책의 장기적인 종합대책 마련을 위해 군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시책을 발굴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 귀농귀촌인 유입 등에 역점을 두어 사람과 자연이 함께하는 희망 진안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