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공보관실 직원들 봉사활동 전개
전북도 공보관실 직원들 봉사활동 전개
  • 김민수 기자
  • 승인 2017.12.26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청 공무원들이 도내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따뜻한 사회분위기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전북도 관계자에 따르면 도는 본청 12개 실국 및 3개 직속기관 등 총 15개 부서가 지난 11월 21일부터 내년 1월 초까지 연말연시 취약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

  실국별 봉사활동은 송하진 지사의 간부회의 지시에 의해 실시되고 있다. 송 지사는 “연말과 동절기를 맞이하여 따뜻한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불우이웃돕기를 추진”할 것을 당부하는 한편 “실국별 소관업무와 관련된 취약 소외계층을 위한 활동”을 지시했다.

이에 따라 실국별로 배식, 목욕봉사, 자장면 봉사, 연탄배달 등 봉사활동을 펼치는데, 특히 부서 특성에 맞춘 위문공연(문체국), 컴퓨터수리(기조실), 화재취약가구 안전점검(도민안전실)도 추진된다.

26일에는 공보관실 직원 10여명이 전북불교회관에서 급식지원 및 청소 등 자원봉사 활동을 펼쳤다.

전북불교회관에서는 매일 60~70명의 어르신들이 무료급식을 제공받고 있으며 이들 대부분은 독거노인 또는 수급자다.

 이날 직원들과 함께 직접 봉사에 나선 전북도 한민희 공보관은 “추운 날씨에 어르신들께 따뜻한 점심 한 끼 챙겨 드릴 수 있어 보람 있었다”며 “우리 모두가 함께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생각하는 연말연시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민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