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기총 산탄에 일하던 농민 부상
공기총 산탄에 일하던 농민 부상
  • 김기주 기자
  • 승인 2017.12.25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닐하우스에 공기총 산탄이 들어와 40대 남성이 맞는 사고가 발생했다.

 24일 오전 11시 43분 김제시 광활면 한 비닐하우스 인근에서 야생조류를 사냥하던 A(61)씨가 쏜 산탄총에 비닐하우스 안에 있던 B(47)씨가 맞았다. 이 사고로 B씨는 어깨부위에 탄환을 맞아 인근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다.

 김제경찰서는 A씨에 대해 총포·도검·화약류 등 단속법, 야생동물 보호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9시 30분부터 2시간이 넘도록 불법수렵 구역에서 오리 2마리와 꿩 7마리를 사냥했다. A씨의 차량 트렁크에서 야생동물 혈흔을 확인했다.

 A씨가 사용한 총기는 허가받지 않은 총기로 확인됐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사람 쏜 줄은 몰랐다”고 진술했다.


김기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