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체육사랑발전모임, 꿈나무들에 장학금 전달
전북체육사랑발전모임, 꿈나무들에 장학금 전달
  • 남형진 기자
  • 승인 2017.12.13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것이 부족하고 제반 여건이 열악했던 시절에 고향 전북을 위해 열심히 운동을 했던 전북 체육 선배들의 따뜻한 마음이 전북 체육의 미래를 이끌어 갈 어린 후배들에게 전해졌다.  

전북체육사랑발전모임(회장 정기남)은 12일 전북 체육 꿈나무들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전달했다.

전북체육사랑발전모임은 지난 2014년 전북체육 종목별 경기단체 전무이사 및 부회장, 감독 등으로 구성된 친목 모임이다.

전북체육사랑발전모임은 그동안 정기적인 만남을 통해 전북 체육의 발전 방안을 논의하고 고민해왔다.

특히 전북체육사랑발전모임은 전북 체육을 위한 다양한 안건들을 전북도체육회나 전북도교육청에 건의해 전북 체육 발전의 실질적인 거름 역할을 해오고 있다.

이날 장학금 전달식에서 전북체육사랑발전모임은 레슬링(진안중 3학년 김병훈)과 배구(근영여고 3학년 최유민), 요트(부안제일고 1학년 안선진) 등 3개 종목을 선정해 자라나는 체육 꿈나무들에게 1인당 50만원씩의 장학금을 전달했으며 앞으로 해마다 장학금 전달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전북체육사랑발전모임 정기남 회장은 “전체사는 도내 체육인들이 모이는 조그만 단체로 전북 체육 발전에 밀알이 되길 소망하고 있다”며 “이번 장학금 전달은 어린 후배들에게 사기를 진작시키는 의미에서 마련됐으며, 앞으로 더욱 발전해 봉사하는 단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형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