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일 완주군수 국가예산 광폭행보
박성일 완주군수 국가예산 광폭행보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7.11.10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성일 완주군수가 국회 예산심의에 발맞춰 내년도 국가예산 중점추진사업인 농식품통합관리 지원센터 등 미반영 사업의 추가 증액을 위해 광폭 행보를 보이고 있다.

 10일 완주군에 따르면 박성일 군수는 고재욱 부군수를 비롯해 관련사업 부서장 책임하에 지역 국회의원 의원을 대상으로 국가예산 확보 활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또 국회 상주반을 편성·운영해 지난 3일 국토교통위원회를 시작으로 진행되는 상임위 및 예결위 단계에서 국가예산 확보 대응력을 높이고 있다.

 이에 따라 전북도 및 지역 국회의원과 접촉을 강화하고 심의동향을 파악, 삭감심사, 예산증액 등 예산확보 대응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예결위원인 지역구 안호영의원과 긴밀한 공조를 통해 정세균 국회의장 및 각 상임위와 예결위 위원들을 만나 농식품통합관리 지원센터(40억) 및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184억), 소하천 정비사업 등 미 반영된 군 중점추진사업 반영을 건의하기도 했다.

 또한 전북 및 지역출신 국회의원과 접촉을 강화해 삭감방지와 추가 증액을 요청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완주군은 올해 상반기부터 향우 공무원, 정치권 등 유기적인 공조체계를 통해 중점추진 국가예산사업 82건 707억을 정부예산안에 반영했으며, 올해 2,648억 확보에 이어 내년도에는 국비 3천억(도비포함) 시대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