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원격검침시스템 구축 ‘속도’
고창군 원격검침시스템 구축 ‘속도’
  • 남궁경종 기자
  • 승인 2017.11.09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군수 박우정)은 선진 상수도 행정실현과 신뢰도 높은 검침행정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군은 올 3월부터 14개 읍·면 순차적으로 기계식 계량기를 디지털 계량기로 교체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사업 추진과 관련해 이길수 부군수는 고창군 전체 급수전 2만4000전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는 상수도 원격검침시스템 구축 현장을 찾아 관계자를 격려하고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한 사업추진을 당부하는 등 소통 현장행정을 펼치고 있다.

 '원격검침시스템 구축사업'은 현재 계량기 교체가 87% 진행됐으며 올 11월 중순까지 완료할 계획이며 내년부터는 고창군 전 지역에 원격검침을 시행하게 된다.

 사업이 완료되면 검침원이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원격으로 검침을 할 수 있어 시간과 장소, 날씨에 구애받지 않을 뿐만 아니라 상시 모니터링과 정확한 수도요금 부과로 검침 신뢰도를 높이고 다양한 주민 서비스 연계도 가능해 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아울러 검침 인건비를 비롯해 계량기가 수도사용이나 누수를 탐지하지 못하는 불감률도 개선되는 등 관리의 효율성과 경제적 효과도 높아진다.

 이길수 부군수는 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모든 사업은 주민의 의견을 최대한 수용해 반영하고 주민들의 협조 속에 추진해야 한다"며 "날씨가 더 추워지기 전에 시스템 구축이 완료되어 주민 불편 없이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고창=남궁경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