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2017년 공공비축미곡 매입
부안군 2017년 공공비축미곡 매입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7.11.08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8일 보안면 보안창고를 시작으로 관내 55개 정부양곡창고에서 일제히 ‘2017년산 공공비축미곡 포대벼’ 매입에 돌입했다.

올해 공공비축미곡 포대벼 매입물량은 공공비축미곡 5천897톤과 쌀값 하락 방지를 위한 시장격리곡 8천555톤 등 총 1만4천452톤으로 지난해보다 6% 증가한 수량으로 신동진과 새누리 품종으로 농협창고 등 지정된 장소에서 매입한다.

 올해는 지난해와 달리 우선지급금을 지급하지 않고 10월부터 12월까지 전국평균 산지쌀값 조사결과에 따라 매입가격을 확정한 후 내년 1월 지급할 예정이다.

 수매장을 방문한 이연상 부안부군수는 “줄어드는 쌀 소비와 시장개방 등으로 농업경쟁력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천혜의 자연환경에서 생산되는 부안 쌀의 명성을 높이기 위해 고품질 쌀 생산 및 판매에 힘써 농민들이 노력한 만큼 보상받을 수 있는 농본도시 부안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