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상하면 새마을부녀회 목욕봉사 실시
고창군 상하면 새마을부녀회 목욕봉사 실시
  • 남궁경종 기자
  • 승인 2017.11.07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상하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서순애)에서 7일 명품 복지 실현과 어르신들의 위생, 건강관리를 위해 독거노인 120명을 모시고, 석정 휴스파에서 목욕봉사를 펼쳤다.

상하면 새마을 부녀회는 한국수력원자력(주) 영광원자력본부 지원으로 매년 효사랑 실천 목욕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서순애 부녀회장은 “어르신들께서 혼자 목욕하기엔 어려움이 많아 항상 걱정이 되었는데 목욕봉사를 통해 그런 마음이 조금은 해소됐으며, 내 부모를 모신다는 생각으로 봉사활동에 임했다”며 “좋아하는 어르신들의 모습을 보니 보람이 크고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마음에 꼭 드는 다양한 활동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철웅 상하면장은 “어르신들이 청결한 건강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함께 해 주신 상하면 새마을부녀회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뿐만 아니라 어려운 이웃들이 소외받지 않고 행복할 수 있도록 면정을 적극 펼치겠다”고 말했다.

 고창=남궁경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