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위험지역에 국가지점번호판 설치
고창군 위험지역에 국가지점번호판 설치
  • 남궁경종 기자
  • 승인 2017.11.06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군수 박우정)은 도로명주소가 없는 산악지역 등 안전사고 발생 위험지역 및 외딴지역의 위치표시를 위한 '국가지점번호판' 78개를 선운산도립공원 등산로와 운곡습지 탐방로에 설치했다고 6일 밝혔다.

 '국가지점번호'는 우리나라 전 국토 및 이와 인접한 해양을 격자형으로 구획해 격자마다 부여한 번호로, 100㎞단위로 구획된 격자에는 문자(가, 나, 다, 라…)와 이하 10㎞, 1㎞, 100m, 10m단위의 격자에는 숫자를 부여하는 국가표준 위치표시체계이다.

 이를 통해 위험지역에 국가지점번호판 설치로 구조를 요청하는 사람이 사고 위치를 쉽게 신고할 수 있게 되고 구조를 지원하는 소방, 경찰, 산림청, 지자체 등 유관기관에서는 위치정보를 공동활용해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고창=남궁경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