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보행환경 개선, 철재 볼라드 탄소 볼라드로 교체
부안군 보행환경 개선, 철재 볼라드 탄소 볼라드로 교체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7.09.26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환경을 제공해 주민편의를 향상시키기 위해 부안군이 관내 구형 철재 볼라드 132개를 탄소 볼라드로 교체했다.

 부안읍 번영로 등에 설치된 철재 볼라드는 눈에 잘 띄지 않고 사람이 부딪혔을 경우 다칠 우려가 있는 등 보행자의 안전을 저해해 왔다.

 이에 부안군은 보행자 및 휠체어·유모차 등을 이용하는 교통약자가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산업통상자원부의 국비 예산을 확보해 구형 볼라드를 대대적으로 정비해 보행환경을 개선하고 주민편의를 대폭 향상시켰다.

 건설교통과 교통행정 담당자는 “부안군 전역에 설치된 철재 볼라드를 탄소 볼라드로 교체해 주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환경을 제공하고 지역 이미지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