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사문화제 부도상에 서국희씨 선정
정읍사문화제 부도상에 서국희씨 선정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7.09.26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정읍사문화제제전위원회(이사장 이동준)는 제28회 정읍사문화제 부도상 수상자로 서국희(83)씨를 선정했다.

제전위는 부도상 심사위원회를 열고 가정주부로서 화목한 가정을 이루며 연로한 나이에도 다방면에 걸친 적극적인 봉사활동과, 남편을 국가와 국민을 위해 일하게 뒷바라지한 서씨를 부도상으로 선정한다고 밝혔다.

서국희 씨는 정규직 교사로서 7년동안 이 나라 2세 교육을 하면서 친정, 시댁 양부모를 정성껏 모시고 헌신적으로 7년간 병수발해 왔다.

5남매 맞며느리로 5남매를 이끌며 어려운 서울 살림을 하면서 5남매를 모두 교육 시키고 사회에 진출시키며 형제우애를 다졌다.

6남매의 자녀교육에도 정성을 쏟아 자녀 모두 바르고 올곧게 성장, 우리 사회의 든든한 일꾼으로 자리잡았다.

타고난 온화함 성품과 이웃에 대한 따뜻한 사랑으로 부도와 부덕을 갖춰 모범이되며, 사회적, 교육적 귀감이 되어 왔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20일 제28회 정읍사문화제 기념식에서 있을 예정이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